shinlapharm | 뉴스
545
page-template,page-template-full_width,page-template-full_width-php,page,page-id-545,qode-quick-links-1.0,unselectable,ajax_fade,page_not_loaded,,qode_grid_1300,footer_responsive_adv,columns-4,qode-product-single-tabs-on-bottom,qode-theme-ver-11.2,qode-theme-bridge,wpb-js-composer js-comp-ver-5.2.1,vc_responsive
 

뉴스

shinla animal pharm

뉴스

누적회원 2661명…”계속 성장해 나갈 것”   대한동물약국협회(회장 김성진)가 제4회 총회를 열고 내년도 예산안 등을 심의했다. 동물약국협회는 26일 프레지던트호텔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올해 지출내역을 심의·의결하고 내년도 예산안을 통과시켰다. 김성진 회장은 “올 한해 민원을 비롯해 학술세미나 등을 주최하며 분주한 시간을 보냈다. 덕분에 동물약국협회 누적 회원은 2661명이, 협회 등록약국은......

농식품부, 업체 제출 서류 확인 후 일괄 변경···미적용 시 행정처분 등 의약품 전성분 기재 의무화가 시행됨에 따라 동물용 의약품에 대한 영향도 미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최근 농림축산식품부는 ‘약사법’개정에 따른 전성분 기재 관련 미표시 기타성분 허가 등록 일괄 추진 방안을 공개했다. 이는 현재 동물용 의약품·외품 중......

[애니멀피플] 카라, ‘펫 티켓’ 캠페인 사람 손길을 싫어하거나 몸이 건강하지 않은 상황 해외에서는 이미 시작 산책 줄에 노란 리본을 한 개. 더 옐로우 도그 프로젝트 페이스북 갈무리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가 성숙한 반려문화 정착을 위해 노란 리본 달기 펫 티켓 캠페인을 시작한다.카라는 27일 보호자는 산책 줄에 노란 리본......

수출품목허가 중앙부처 이관 검토해야 중국 대비 한국허가 220:1 불균형 ‘심각’ 올해 수출액 3억불 이상 초과 달성이 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던 동물용의약품 수출이 당초 목표액이었던 2억7000만불 달성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원인을 두고 한중간 동물용의약품 허가 비대칭에 기인한 결과라는 지적이 일고 있어 정부의 대책마련이 요구된다. 국내 동물용의약품 생산업체 주요 상위 20개사의 3/4분기 수출 실적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대비 20.9%가 상승한 2021억원의 수출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1분기 당시에도 수출액이 지난해 대비 21.5%상승하는 등 수출 실적 호조세에 올해 수출액이 3억1500불까지 전망됐지만 중국과의 외교·통상 마찰로 인해 2분기 고전을 면치 못했다. 사드배치 문제로 인한 중국과의 외교통상 단절과 함께 중국과 동물용의약품 수입·수출 무역 불균형이 심각 수준이라는 점도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전문보기 : http://www.am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089...

3분기 동약 수출 지난해 대비 20% 성장 수출산업으로 도약하는 동물약품업계가 중국과의 수출입 불균형에 애를 먹고 있다. 국익을 고려한 수출입 허가정책이 필요하다는 의견이다. 한국동물약품협회(회장 곽형근)는 지난 22일 충남 아산시 우진비앤지 백신공장에서 3차 자문위원회를 열고 동물약품업계 현황을 점검했다. 이 날 회의에선 특히 대중국 수출입 관련한 논의가 주를 이뤘다. 지난 22일 충남 예산군 신암산업단지의 한 동물약품 공장에서 포장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신암산업단지엔 동물약품업체 9개 회사의 공장이 모여 수출동향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전문보기 : http://www.ikp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32393...

error: Content is protected !!